한꺼번에 비아그라를 35개나 먹은 남성에게 일어난 일
  • 남성의 성 기능 강화 및 치료제로 쓰이는 비아그라는 의사의 처방을 받고 먹어야 하는 약인데요.

    그 효과가 매우 뛰어나기 때문에 반개 정도만 복용해도 무방하다고 합니다.

    하지만 한꺼번에 이 비아그라를 무려 35개나 들이킨 남성이 있다고 하는데요.

    https://viagra-buy.org 두 아이의 아빠인 남성은 아내와의 만족스러운 관계를 위해 약을 처방받아 한꺼번에 이를 복용했답니다.

    그리고 무려 5일동안이나 성기가 진정되지 않아 결국 병원을 가게 됐는데요.

    1개만 먹어도 효과가 좋은 약을 35개나 들이켰으니, 그에게 5일은 매우 힘든 시간이었을 것 같은데요.

    초반에는 남자의 자존심 때문에 아내에게 이 사실을 털어놓지 못하고 있었겠죠.

    그러다가 상황의 심각성을 깨닫고, 사실을 고백하자 아내는 곧바로 앰뷸런스를 불렀다고 하는데요.

    아내를 만족시키려 했던 남성의 노력은 결국 체면을 구기는 결과로 돌아왔다고 합니다.

    그는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이 모든 일이 술기운에 일어난 일이었다고 밝혔는데요.

    계속해서 성기가 진정되지 않자 앞이 초록색으로 보이고 며칠 후에는 성기까지 아파오기 시작했답니다.

    ‘과유불급’이라는 말이 있죠. 아마 이럴 때를 두고 하는 말이 아닐까 싶네요.

Howdy, Stranger!

It looks like you're new here. If you want to get involved, click one of these buttons!